awesome world

어썸 키즈

행복한 책 읽어주기 프로그램 AWESOME WORLD

도서소개

  • 4세 그림을 보며 책과 친해지는 단계
  • 5세 그림을 보며 말하고 듣는 단계
  • 6세 그림을 읽고 글을 배우는 단계
  • 7세 책을 읽고 사고력을 키우는 단계

샐리와 눈밭에서 놀아요

책 소개

『샐리와 눈밭에서 놀아요』는 강아지들의 색다른 겨울 놀이를 만나 볼 수 있는 그림책입니다.


저자 소개
글∙그림: 스티븐 휴넥(Stephan Huneck)
미국 학부모 초이스 어워드 수상 작가(2000, 2001, 2008, 2014)
미국 자녀 교육 출판상 수상 작가(2004)
이미 12권의 <샐리 시리즈>를 발표한 스티븐 휴넥은 많은 상을 받은 베스트셀러 작가이며, 세계적으로 이름 높은 화가, 조각가이자 판화가이기도 합니다. 그의 작품들은 미국 민속 박물관과 스미소니언 미술관에 소장될 만큼 높이 평가 받고 있습니다. 그는 아내와 네 마리의 개와 함께, 버몬트 주 세인트 존스베리에 있는 개들을 위한 농장 인근에서 살았습니다. 그 농장은 스티븐 휴넥이 직접 세운 ‘개들을 위한 교회(Dog Chapel)’가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샐리 시리즈>는 스티븐 휴넥이 생전에 키웠던 개, ‘샐리’에게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작품들입니다. 스티븐 휴넥은 활발한 작품 활동을 펼치다, 2010년에 세상을 떠났습니다.


옮김: 천미나
서울에서 태어나 이화여자대학교 문헌정보학과를 졸업했습니다.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책을 우리말로 옮기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옮긴 책으로는 『달을 줄 걸 그랬어』, 『아름다운 아이』, 『제인 에어와 여우, 그리고 나』, 『블랙독』등이 있습니다.



출판사 서평


# 강아지와 함께 색다른 겨울놀이를 즐겨요!
『샐리와 눈밭에서 놀아요』은 강아지들의 색다른 겨울 놀이를 만나 볼 수 있는 그림책입니다. 부릉부릉! 강아지 샐리가 자동차를 타고 어디론가 향합니다. 샐리가 도착한 곳은 바로 재미있는 눈놀이를 즐길 수 있는 눈썰매장이었지요! 샐리가 도착하자 강아지 친구들이 반갑게 맞아 줍니다. 곧이어 하얀 눈밭에서 샐리와 친구들의 색다른 눈놀이가 시작되는데요. 과연 강아지들은 어떤 겨울 놀이를 즐길까요?
‘겨울 놀이’ 하면 일반적으로 떠오르는 눈썰매나 스키뿐만 아니라, 강아지들의 새로운 눈놀이를 묘사하여 색다른 재미를 주는 그림책입니다. 아이들은 책을 보며 강아지들이 또 어떤 눈놀이를 할 수 있을지 상상해 볼 수 있습니다. 또한 다양한 겨울 놀이와 겨울 풍경에 관심을 가질 수 있지요. 매서운 날씨에 몸이 꽁꽁 얼어붙는 겨울날, 『샐리와 눈밭에서 놀아요』 속 신나는 겨울 놀이의 세계로 빠져 보는 것은 어떨까요?


# 판화, 물감, 스탬프 등 여러 가지 기법으로 탄생한 그림책!
세계적인 화가이자 판화가인 작가의 손에서 다양한 기법을 접목한 그림책이 탄생했습니다! 그림마다 각기다른 표현 방식을 사용하여 여러 가지 그림의 질감을 잘 살려 냈지요. 나무로 우거진 산과 노을 지는 하늘은 스탬프를 찍어서 표현하고, 자동차와 집 등은 물감으로 개성 있게 그려 냈습니다. 특히 판화 기법으로 강아지의 털과 나무 판자, 나무 썰매 등을 표현한 점이 신선한데요. 강아지가 씽씽 썰매를 탈 때 털이 날리는 모습을 한 올, 한 올 생동감 있게 묘사하여, 아이들이 강아지의 흥겨운 기분을 실감나게 느끼도록 이끕니다. 이처럼 다양한 기법을 활용한 그림은 아이들을 이야기 속으로 더욱 몰입시켜 줄 것입니다.


# <책 읽어주는 책> 어썸키즈 100% 활용하기
<책 읽어주는 책> 어썸키즈의 모든 유아동 도서에는 음원 QR코드가 수록되어 있습니다. 스마트 폰으로 책 표지의 QR코드를 스캔하여 아이에게 책을 읽어주세요. 눈으로 그림책을 보고 귀로 이야기를 들으며 즐거운 상상의 나래를 펼치게 될 거예요.
영어 음원 QR코드가 수록된 책으로는 영어 공부도 할 수 있어요. 그림책 뒤에 수록된 영어 원문을 보며 외국인 전문 성우가 녹음한 영어 음원을 들려주세요. 자연스럽게 영어의 문장 구조와 형태를 체득하고 영어와 친해질 수 있습니다. 아이가 영어와 친해진 뒤에는 아이와 부모가 역할을 정해 롤 플레잉을 해 봅니다. 역할에 따라 짧은 대화를 주고받다 보면 영어에 대한 부담감도 줄어들고, 굳이 외우려 하지 않아도 영어 문장을 암기할 수 있게 됩니다.



이전글,다음글
prev 여섯 식빵 자매
next 산타 할아버지의 구멍 난 양말